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록히드마틴, 12억 달러 규모 계약 수주
등록날짜 [ 2016년11월24일 10시54분 ]


과도한 비용 상승 논란으로 사업 취소의 위기에 몰렸던 우리 공군의 KF-16 전투기 성능개량사업이 계약 체결에 성공했다.

공군은 21일(현지시간), 미국 록히드마틴(Lockheed Martin)과 KF-16 성능개량사업 계약을 12억 달러(한화 약 1조 4,000억 원)에 체결했다.

본 계약에 따라 록히드마틴은 우리 공군의 KF-16C/D Block 52 전투기 134대에 대해 레이더와 주요 항전장비를 개량하는 성능 개량 작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KF-16은 최신형 능동위상배열레이더(AESA : Active Electronically Scanned Array)인 SABR(Scalable Agile Beam Radar)를 비롯해 AN/ALR-69A 전자전 시스템, 협동 교전을 위한 Link-16 데이터링크 시스템과 HMD(Helmet-Mounted Display)와 신형 글래스 칵핏(Glass Cockpit) 탑재, 신형 무기체계 운용을 위한 미션 컴퓨터 개량 등의 개량을 받게 된다.

당초 선정된 RACR(Raytheon's Advanced Combat Radar) 대신 새로 선정된 SABR 레이더는 F-16 전투기용으로 개발된 고성능 AESA 레이더로 별도의 기체 개조나 전력 공급 장치 설치 없이 장착 가능하며, 레이더 소자가 보다 고급의 기술이 적용된 고성능 제품으로 레이더 구매에 미 정부의 수출 승인이 필요한 레이더다.

이러한 성능 개량을 마무리하게 되면 우리 공군의 KF-16 전투기는 F-16 전투기의 최신형 버전인 F-16V 수준으로 개량되어 공대공ㆍ공대지 작전 능력이 종래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개선되게되며, 불투명한 미래 안보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강력한 억지력으로 재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록히드마틴 측은 "한국이 이번 계약을 통해 우리에게 신뢰를 보여준 것에 감사를 표한다"면서 성공적인 사업 완수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전했다.
올려 2 내려 0
이일우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9 자주포, 핀란드 수출 (2016-11-24 11:07:56)
도발은 곧 증발이다! (2016-11-16 11:24:01)
'미사일 방어체계' 다시 짜야 ...
잊혀진, 그러나 끝나지 않은 전...
브라질, 상파울로 항모 퇴역 결...
中, 북한 접경지역에 병력 증파
벼랑 끝의 킬체인ㆍKAMD
NIS, "북극성 2형 사거리 2,000...
[기획] 대북 선제타격 시나리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