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커뮤니티 > 무기/국방 > 상세보기

프린트
제목 러시아 항모 쿠즈네쵸프 한시적 퇴역 ??? 2017-03-20 22:46:30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1345     추천:5
러시아 유일의 항공모함인 쿠즈네쵸프艦이 지난 해 11월 9대의 전투기를 탑재하고
시리아 사태에 생애 처음으로 실전 투입되었다가 9대 중 2대를
운영 미숙으로 추락 손실 시키는 타격을 입고 긴급 철수하여 귀항한 후,
무려 3년 간의 개장 작업에 들어가게 되었다는 소식이 있었습니다.




시리아의 항구를 이용하여 유류 및 군수물자를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는 상황이었음에도
탑재 전투기 9대 중 2대를 비전투 상황에서 잃는 비운을 맛보며 철수할 수 밖없었던 쿠즈네쵸프함...
누가 요격한 것도 공중전이나 대공 미사일을 쏜 것도 아닌데
자신의 운영 미숙으로 탑재기의 20 ~30%를 잃고 씁쓸하게 귀항하였다가
장장 3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수리 및 개장 작업을 해야하는 허접한 상황은
100여년 전 흑해에서 당당하게 동해를 향해 출항했다가 대햔 해협 일대에서
일본 해군에게 전멸당했던 러·일전쟁에서의 러시아 해군이 연상 되는 상황 입니다.

지난 연말부터 1월까지 약 3주 간여에 걸쳐
출항 → 서해 해역 → 오끼나와 인근 해역 → 대만 해역 → 귀항이라는 쑈를 했던
랴오닝함 역시 운행 기간 중 상당일정을 항구에 들러 급유 및 수리를 하는데
(운항하는 쿠즈네쵸프함 보면 알겠지만, 공해가 장난 아님 = 기름먹는 하마)
많은 시간을 소비했을 뿐만 아니라, 순항이라는 이름으로 포장된 탑재 전투기의
무장 이륙에 부적합한 속도를 내면서 자화자찬을 하였지만,
역시 이후에는 움직이지 못하고 드러누운 장애자 수준으로 침묵하는 모습에서

역시 ~ 쿠즈네쵸프함과 랴오닝함은 자매함 ^^



3주 정도 실전에 한 번 내보내고 나서 3년동안 수리하는 거면
아예 그 기간에 항모 하나 건조해도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물론 러시아가 쿠즈네초프함을 폐기하고 대신 새것 한척을 마련할만큼 부자나라는 아닙니다.
그래도 달랑 한 척 갖고 있었는데 무려 3년간 수리한다는 게 ...

랴오닝함도 지난 1월달 약 20여일 간의 순항 쑈 중,
중간에 항구에 들러서 머무른게 절반 가까이 되었고,
그나마 쑈를 마친 다음에는 자화자찬 좋아하는 중국이
랴오닝함에 대해 침묵하고 있다는 게 어떤 상황인지는 減이 잡힙니다. 



러시아의 타스통신(엤 이타르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해군은 올 상반기 중에 쿠즈네초프 함에 대한 현대화작업에 착수할 예정이고,
노후화가 탑재기의 추락사고 등을 일으킨 원인으로 보면서 추진체계를 중심으로하는  현대화 작업은
러시아 북서부 세베로드빈스크 조선소에서 시행될 예정으로 8개 보일러 가운데
절반은 교체하고, 절반은 수리를 하면서 
또한 전자전과 정보전을 수행할 수 있는 첨단의 통신·전투지휘 장비도 보강하나 봅니다.

아래는 타스 통신의 관련 기사 ... 번역기로 돌려 보세요.

   

Ремонт с модернизацией авианосца "Адмирал Кузнецов" начнется до июля 2017 года

 
3 марта, 9:59 UTC+3 МОСКВА МОСКВА 3, марта. /ТАСС
Все работы на корабле, стоимость которых может превысить 20 млрд рублей, должны завершиться к 2020 году, сообщил источник


МОСКВА, 3 марта. /ТАСС/. Ремонт с модернизацией тяжелого авианесущего крейсера "Адмирал Кузнецов" начнется в первой половине этого года на судоремонтном заводе "Звездочка" в Северодвинске и продлится два с половиной года, сообщил в пятницу ТАСС источник в российской "оборонке".
 

"Решение о начале ремонта с модернизацией "Адмирала Кузнецова" на "Звездочке" в первой половине 2017 года принято. В ближайшие один-два месяца завершится разработка технического проекта с указанием объема предстоящих работ и их стоимости", - сказал собеседник агентства, уточнив, что "все работы на корабле должны завершиться к 2020 году".


Источник отметил, что контракт на ремонт недавно вернувшегося из похода в Средиземное море "Кузнецова" пока не подписан. По предварительным оценкам, стоимость сделки может составить более 20 млрд рублей, добавил он.
 

На авианосце отремонтируют четыре из восьми имеющихся у него котлов силовой установки, еще четыре заменят. "На корабль поставят современные системы радиоэлектронного вооружения, связи, разведки, навигации и боевого управления. Также будут установлены новые системы обеспечения безопасной посадки палубной авиации. Самолетный состав смешанного авиакрыла на "Кузнецове" пока менять не планируется", - рассказал источник.
 

 

В Центре судоремонта "Звездочка" ТАСС сообщили, что предприятие готово принять авианосец на ремонт, но "до момента заключения контракта не комментирует сроки, стоимость и объемы ремонта этого корабля".
 

Как сообщил ранее глава Объединенной судостроительной корпорации Алексей Рахманов, в ходе модернизации на "Звездочке" будет изменен состав вооружения "Адмирала Кузнецова".






추천 소스보기 목록